2018-09-22

승용차로 오실때
내비게이션 주소: 경기도 가평군 가평읍 북한강변로 1024
남이섬지도받기
셔틀버스로 오실때
인사동 출발:탑골공원 옆 남대문 출발 : 숭례문광장 매일오전 09:30 남이섬지도받기
전철로 오실때
경춘선: 상봉역↔가평역(약 50분) 춘천역↔가평역(약 28분) 남이섬지도받기
국가브랜드 독립 국가체제를 선언한 나미나라공화국의 국기, 나미짜, 우표, 나미통보와 12브랜드, 여권에 대해 소개합니다. 자세히보기
이용안내 나미나라공화국에 찾아오시는 길과 셔틀버스 및 선박 이용법, 비자 발급법 등을 드리고 지도서비스를 제공합니다. 자세히보기
호텔 정관루 예약하기 예술가의 손길이 느껴지는 나미나라공화국의 국립 호텔 정관루에서 평생 잊지 못할 소중한 추억을 만들어보세요 자세히보기
동화마을 동화의 섬을 꿈꾸는 나미나라 공화국의 세계책나라축제, 신나는 도서관, 공예원 등에서 다양한 문화를 체험해보세요. 자세히보기
상상놀이터 운치원 놀이터, 바이크센터, 전기자동차투어 등 누구든 동심으로 돌아가게 하는 상상의 세계로 안내합니다. 자세히보기
산책길 웅장한 메타세쿼이아길부터 가을풍경을 책임지는 은행나무길까지, 나미나라공화국 대표 산책길을 소개해드립니다. 자세히보기

찾아오시는 길

자세히보기

[헤럴드경제] 새책 / ‘낭만 여행지’ 남이섬 나무를 만나다

기사입력 2019-01-29 14:41

-꽃 피는 순서로 만나는 남이섬 나무 이야기
-민점호 作 나무인문학 <나무 입문 1> 출간

 

<나무 입문 1> 겉표지.

[헤럴드경제=김영상 기자] ‘낭만의 여행지’ 남이섬 나무를 도감처럼 보고 이야기책처럼 읽을 수 있는 책이 나왔다. <나무 입문 1>(민점호 지음ㆍ출판사 나미북스)이다. 부제는 ‘꽃 피는 순서로 만나는 남이섬 나무’다.

단순히 남이섬 나무를 소개하는 책은 아니다. 나무 인문학이 정서에 깔렸다. 길이나 공원, 산, 강변 등에서도 마주치는 그 나무를 잘 알 수 있게 해주는 책이다.

지은이 민점호는 “남이섬에는 결코 적잖은 종류의 나무가 자라는데 집 주변의 길이나 공원, 산, 강변 등에서 만날 수 있는 나무도 있고, 수목원에 가야 볼 수 있는 나무도 있다”며 “이런 나무들에 관한 기본 정보를 꽃이 피는 순서로 책에 실었다”고 했다. 지은이는 “책에 밝힌 개화와 결실의 시기는 부제에서 알 수 있듯이 남이섬을 기준으로 했다”고 했다.

나무 그림을 넣고 설명하는 식의 수목 도감은 아니다. 작가는 “수목 도감 보다는 읽는 재미를 주고 싶었다”며 “기본 정보에 더해 나무에 얽힌 과거와 현재, 옛사람들과 오늘날의 우리 이야기까지 곁들였다”고 했다. 나무와 사람이 어떤 관계를 맺고 지녀왔는가 하는 문제, 즉 나무의 문화사에도 심혈을 기울였다는 것이다. 나무와 관련한 인문학에 관심있는 독자에 추천할 만한 책이다.

이 책은 1권으로 3권 시리즈로 예정돼 있다. 일단 1권에서는 첫봄 3월 중순부터 4월 중순까지 꽃이 피는 나무 70여종을 담았다. 1권에서는 꽃 피는 시기에 맞춰 나무를 알아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궁금한 나무를 사전처럼 찾아볼 수도 있도록 했다. 3권까지 총 220여종의 나무가 소개된다. 꽃, 잎, 열매, 수피 등 나무의 생김새와 특징을 기본으로 수록하고 나무 이름의 유래, 나무에 얽힌 이야기, 시ㆍ소설과 같은 문학 작품, 약재로서의 나무 정보까지 넣었다. 나무와 관련한 교양과 지식을 풍부하게 수록했다. 4월 하순부터 5월 상순까지 꽃이 피는 나무 70여종은 2권을 통해 2월 중에 독자들을 찾을 예정이다. 판형은 148×210mm, 쪽수는 592페이지, 값은 3만5000원.

ysk@heraldcorp.com

목록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