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2

승용차로 오실때
내비게이션 주소: 경기도 가평군 가평읍 북한강변로 1024
남이섬지도받기
셔틀버스로 오실때
인사동 출발:탑골공원 옆 남대문 출발 : 숭례문광장 매일오전 09:30 남이섬지도받기
전철로 오실때
경춘선: 상봉역↔가평역(약 50분) 춘천역↔가평역(약 28분) 남이섬지도받기
국가브랜드 독립 국가체제를 선언한 나미나라공화국의 국기, 나미짜, 우표, 나미통보와 12브랜드, 여권에 대해 소개합니다. 자세히보기
이용안내 나미나라공화국에 찾아오시는 길과 셔틀버스 및 선박 이용법, 비자 발급법 등을 드리고 지도서비스를 제공합니다. 자세히보기
호텔 정관루 예약하기 예술가의 손길이 느껴지는 나미나라공화국의 국립 호텔 정관루에서 평생 잊지 못할 소중한 추억을 만들어보세요 자세히보기
동화마을 동화의 섬을 꿈꾸는 나미나라 공화국의 세계책나라축제, 신나는 도서관, 공예원 등에서 다양한 문화를 체험해보세요. 자세히보기
상상놀이터 운치원 놀이터, 바이크센터, 전기자동차투어 등 누구든 동심으로 돌아가게 하는 상상의 세계로 안내합니다. 자세히보기
산책길 웅장한 메타세쿼이아길부터 가을풍경을 책임지는 은행나무길까지, 나미나라공화국 대표 산책길을 소개해드립니다. 자세히보기

찾아오시는 길

자세히보기

[프레시안] 남이섬 숲속 놀이터에서 상상의 나래를 펼쳐요

26일 남이섬 백풍밀원 일대 ‘제1회 위닉스 맑은하늘 맑은웃음 어린이 그림대회’ 개최
전형준 기자(=춘천) 2018.05.21 23:35:32

노래의 섬, 동화나라 남이섬(사장 전명준)에서 오는 26일 섬 초입부 백풍밀원 일대를 중심으로 ‘제1회 위닉스 맑은하늘 맑은웃음 어린이 그림대회’가 열린다.

생활가전업체 (주)위닉스 그린캠페인의 하나로 친환경 브랜드 이미지에 발맞춰 진행되는 이번 그림대회는 위닉스와 환경재단이 주최/주관하며, 환경부가 후원한다.

남이섬은 지난 50여 년간 최소한의 개발로 남이섬에 나무를 심고 가꾸어 자연보호에 힘써왔다.

▲노래의 섬, 동화나라 남이섬(사장 전명준)에서 오는 26일 섬 초입부 백풍밀원 일대를 중심으로 ‘제1회 위닉스 맑은하늘 맑은웃음 어린이 그림대회’가 열린다. ⓒ남이섬

현재 약 3만 그루의 나무로 울창한 숲과 청정자연으로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정평이 나있는 남이섬은 ‘어린이들이 맑은 공기속에 마음껏 뛰어놀 수 있도록 한다’는 그림대회의 취지에 부합하다고 판단, 장소를 제공하기로 했다.

이번 그림대회가 펼쳐지는 백풍밀원 일대에는 체험존, 푸드존, 의료존, 운영존, 미아보호소, 모유수유실 등이 운영되며, 전국의 초등학생 1000명, 학부모 2000명 등 모두 3000여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개회식, 숲속 그림그리기 대회, 에코그라운드(이벤트/부대행사) 운영 등이다.

행사의 시작을 알리는 개회식에서는 리틀K타이거즈와 방울방울 버블쇼 등 식전공연, 퍼포먼스, 인사말 및 주제발표가 이뤄지며, 메인 행사인 숲속 그림그리기 대회는 초등 저·고학년으로 나눠 약 3시간 동안 진행된다.

그림은 행사장에서 자유롭게 그려 시간내 제출하면 된다. 부대행사로는 에코그라운드 이벤트로 공연과 전시, 특별이벤트가 진행된다.

행사에 참가하는 어린이들을 위한 다채로운 부대행사도 있다. 공기정화 식물을 페트병 화분에 심어보는 체험을 선착순 150명에게 무료로 진행한다.

또 아름다운 남이섬 곳곳에서 ‘보물의 숲, 남이섬’ 보물찾기가 진행된다. 상품으로는 위닉스 관련 상품을 비롯해 다양한 상품이 준비되어있다.

또한 남이섬 중앙잣나무길에서 지난 위닉스 문예공모전 수상작을 선정한 숲속 전시회를 열어 아이들의 상상력을 자극할 예정이며, 아이들을 위한 친환경 페이스페인팅도 무료로 제공된다.

‘제1회 위닉스 맑은하늘 맑은웃음 어린이 그림대회’에 대해 자세히 알고 싶다면 위닉스 홈페이지로 문의하면 된다. 사전접수는 21일 마감한다.

한편, 남이섬은 국제적 관광지에 걸맞게 연간 600회 이상의 공연과 전시가 열리고 있다. 6월 3일까지 매 주말마다 ‘2018 어쿠스틱 청춘 페스티벌’이 열리고 있어 초청된 8팀과 사전 공모를 통해 선정된 16팀 모두 24팀이 자유무대 공연과 거리 버스킹 등 개성 넘치는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jhj2529@pressian.com

목록

scroll to top